• 수출지원
  • 유관기관 뉴스
글씨크기글씨키우기글씨줄이기

유관기관 뉴스

유관기관 뉴스 뷰 게시판
제목

[중소기업중앙회] 中企 2곳 중 1곳 설 자금사정 “곤란”⋯상여금 62.4만원 지급

관리자 2020-01-14 224



中企 2곳 중 1곳 설 자금사정 “곤란”⋯상여금 62.4만원 지급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가 전국 중소기업 808개 업체를 대상으로 2020년 중소기업 설 자금 수요조사를 실시한 결과, 설 자금사정이 곤란한 중소기업이 절반(49.7%)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자금사정 곤란원인으로는 판매부진인건비 상승’(52.9%)이 가장 많았고, ‘원부자재 가격상승’(22.4%), ‘판매대금 회수 지연’(22.2%), ‘납품대금 단가 동결·인하’(20%), ‘금융기관 이용곤란’(10.2%)이 뒤를 이었다.


중소기업은 금년 설에 평균 24,190만 원의 자금이 필요한 것으로 응답하여, 지난해(22,060만 원)보다 2,130만 원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필요한 설 자금 중 확보하지 못한 중소기업들은 자금 확보를 위해서 결제연기’(49.6%), ‘납품대금 조기회수’(39.8%), ‘금융기관 차입’(30.9%) 등의 방법을 계획하고 있다고 하였으나, ‘대책없음응답도 27.9%를 차지하였다.


올해 설 상여금(현금)지급예정이라고 응답한 업체는 지난해 대비 1.8%p 감소한 50.1%였으며, 정액 지급시 1인당 평균 62.4만원, 정률 지급시 기본급의 46.3%를 지급할 것이라고 응답하였다.


설 휴무계획에 대하여 89.5%의 업체는 4일을 휴무할 것이라고 응답하였다.


김경만 중소기업중앙회 경제정책본부장은 지난해엔 내수부진이 장기화되고글로벌 경기상황이 불확실한 가운데 제조서비스건설업 모두 전반적으로 부진하였다, “가계대출 규제 강화 등으로 중소기업 대출환경이 개선되었지만, 경영부진 심화로 인해 중소기업들은 여전히 자금 곤란을 호소한다고 말했다.


이어, “금년도 설 자금이 원활히 공급될 수 있도록, 설 자금 집행률 제고를 위한 은행권과 정책금융기관의 각별한 관심을 요청한다.”고 밝혔다.




[☞ 중소기업중앙회 보도자료 바로가기]



첨부파일 보도10-(보고서) 중소기업 설자금 수요조사 결과.hwp
첨부파일 보도10-(보고서) 중소기업 설자금 수요조사 결과.pdf
첨부파일 보도10-(보도자료) 중소기업 설자금 수요조사 결과.hwp
이전 목록 다음